혼밥하기 좋은 <코코이찌방야> 먹은 거




코코이찌방야.



나는 여러 지점을 가보았지만
강남역 근처에 있는 코코이찌방야와 종각역 근처를 제일 많이 갔다

혼자 밥먹는걸 좋아하고 잘하는 편인데
그게 불편한 식당이 있는가 하면, 이렇게 매우 편안한곳도 있음!
(붐빌때는 비추. 최소 2인의 테이블을 차지해야 하는게 마음이 불편함)

옛날에 강남역 코코이찌방야는 줄서서 먹는곳이었는데
요즘도 그런지 모르겠네




이짤엔 오타가 왜이리 많냐ㅋㅋ
나의 혼밥 레벨은 레벨6 정도다. 제일 좋아하는 솔플은 국밥 솔플....

레벨7이 참 생각보다 어렵다 ㅠ ㅠ
전에 애슐리 가고 싶었는데 평일 낮이라 시간 맞출 사람도 없고
혼자 가려다가 포기했던 기억이 남 ㅋㅋㅋㅋㅋㅋ

혼자 영화도 보고 차도 마시고 다 하는 편인데도 어렵겠더라
나보다 솔플 즐기는 내친구는 애슐리 혼자 가봤다고 ㅋㅋㅋㅋㅋㅋ
그게 뭐가 힘드냐고 했다!!





이건 치킨까스카레!!

뭐 다 알겠지만 코코이찌방야는 밥의 양과 매운맛, 토핑 등을 결정할수 있다
카레를 베이스로 커스터마이즈해서 먹는점이 좋다
이런 카레집이 너무 많아지긴 했지만 ㅎㅎ
(아비꼬, 로코커리도 좋아함)

나는 맵기는 2~3신 정도를 즐긴다 (아기맛? 순한맛??을 먹을 때도 있다)
밥양은 기본이 300g인데, 200g으로 먹는편.






카레라는 음식은 비주얼때문에 많이 안좋아했었는데
카레를 좋아하게 해준게 바로 페르시안궁전과 코코이찌방야다
대단한 맛집은 아닐지라도..

카레+매운맛의 조합이라는게 나에겐 너무 어홀뉴월드였음


카레라는게 이렇게 담백한거였다니?





이건 일품 돈까스 카레(였던거 같다)
카라아게나 비프 같은 다른 선택지도 많은데
나는 돈까스/치킨까스와 매콤한 카레의 조합이 맘에 들어서
거의 대부분 저 두개중에 시킨다





이날은 1신으로 먹었다
나이가 들수록 덜 자극적인 맛을 찾게되더라
원래는 꽤 매운맛을 좋아했는데....





나도 혼밥이었는데 옆자리에도 혼밥하는 아자씨가 계셨다.

혼밥하기에 정말 부담이 없어서 좋음!!
테이블도 많고 (비어있고 ㅋㅋ) 혼자 오는 사람이 워낙 많아선지
종업원도 전혀 신경쓰여하지 않고....

전에 어떤 맛집은 혼자 갔더니 진짜 혼자 온거냐고 두어번을 확인하길래
다시는 그집에 혼자 가지 않았따 ㅠㅠ ㅋㅋㅋㅋ





오복채는 작은 반찬통에 들어있어서
원하는만큼 덜어먹을수 있게 되어있다

이런 반찬류를 좋아해서 난 좀 많이 덜어먹음(..)





돈까스의 튀김 상태도 마음에 들었고
(메뉴판의 그림만큼 예쁘진 않았다)

카레맛도 맵기를 낮출수록 본연에 가까워지는거 같아서
1신으로 먹는것도 요새는 좋다는 생각이 들음




앗 숟가락에 립스틱..

내 립스틱 먹을 사람이 나밖에 없으니까
나혼자 부지런히 먹고있는 중이다 . 웃픔ㅋㅋㅋㅋ

밥을 먹다가 카레가 모자라면 리필도 해준다(!)
하지만 나는 그냥 모자라면 모자라는대로 먹는다


가격적으로도 부담이 없어서 좋다
토핑을 특별히 여러가지 얹지 않는다는 전제하에
식사만 하면 대부분 만원 안팎으로 해결되구!!



< 관련 링크 >

매장 : 엄청 많음....ㅋㅋㅋㅋㅋㅋ
메뉴 : 역시 많음. 커스터마이즈 가능




덧글

  • 남두비겁성 2015/11/19 12:55 #

    전 혼밥 레벨 9네요. 혼자 낮술에 뷔페 혼자 가기에...
  • noni 2015/11/19 14:22 #

    저 대학생때는 레벨1도 부끄러웠는데 점점 진화중이에요! 언젠가는 저도 님처럼 될수 있길..
  • plainair 2015/11/19 20:07 #

    전 빕스 40%를 할인 받아서 가끔 혼자도 가는데 생각 보다 혼자 먹는 사람 간간히 보이더랍니다
  • noni 2015/11/19 23:32 #

    우와 빕스를요! 대단하세요 ㅋㅋ
    그치만 저도 왠지 애슐리보단 빕스가 편할거 같은 기분이에요...
  • 용키 2015/11/19 20:45 #

    저도 여기서 혼밥 잘해요. 카레 맛있어요~
  • noni 2015/11/19 23:33 #

    뭔가 아비꼬보다 제 입맛에 맞는것이 약간 더 짭짤한가봐요 ㅎㅎ
  • 나무딸기 2015/11/19 21:03 #

    저도 레벨6이네요ㅎㅎ 전 솔플할때 쌀국수 제일 많이 먹는 것 같아요. 제 주변에 쌀국수 좋아하는 사람이 없어서ㅠ 코코이찌방야도 혼자 간적 있는데 편하더라구요. 일본 음식점이 대체적으로 혼밥하기 좋은 것 같아요.
  • noni 2015/11/19 23:33 #

    저 쌀국수 엄청 좋아해요!!나무딸기님..왜 제 주위에는 그런 친구가 없는걸까요 쌀국수와 화장품을 좋아하는ㅋㅋㅋㅋ 얼마나 좋아하냐면 일주일에 일곱번 먹어도 좋을거 같은 정도예요 ㅋㅋ
  • 나무딸기 2015/11/20 10:05 #

    인터넷에선 취향이 같은 사람을 많이 보는데 이상하게 현실에 없어요ㅠㅋㅋㅋㅋㅋ 저도 일주일에 일곱번 먹어도 좋을 것 같아요. 맛있는데 맛있는걸 알아주지 않아서 외로워요ㅋㅋㅋ
  • noni 2015/11/20 13:38 #

    ㅋㅋ 저는 쌀국수 좋아하는 친구들은 꽤 있는데 저만큼은 아닌가봐여....제가 제일 좋아하는듯 ㅠㅠ 그리고 화장품은 말할것도 없구요 ㅋㅋ 코덕친구는 돈을 주고 살수있다면 사고싶을 지경입니다
  • 두부 2015/11/19 21:14 #

    앗 저는 오래 전부터 레벨 7...인데 고깃집은 혼자 가기엔 손이 너무 바쁠 것 같아서 일찌감치 레벨업을 포기했어요 ㅜㅜ

    코코이찌방야에선 매번 순한맛(~1신)+밥 200+가라아게+삶은달걀로 먹었어요. 채소 없이 단백단백탄수한 한그릇을 카레 리필까지 받아 해치우면 왠지 죄책감이. ㅋㅋㅋㅋㅋ 덩어리 큼직큼직한 집밥풍?카레는 싫어하는데 이런 소스느낌 카레는 맛있다고 실컷 먹는 저는...... 편식왕입니당. ㅋ
  • noni 2015/11/19 23:34 #

    고깃집은 정말 ㅠㅠ 받아줄거 같지도 않아요 ㅋㅋ
    가라아게랑 삶은 달걀 조합은 돈까스보다는 왠지 죄책감이 덜하지 않나요?ㅋㅋㅋㅋㅋ 삶은 달걀이라는것은 왠지 모르게 건강할거같은 느낌을 줍니다..(ㅋㅋㅋㅋ)
    전 요새 카레 자체에 거부감이 없어져서, 집밥풍 카레도 '카레의 여왕'같은 맛있는거면 좋더라구요 ㅋㅋ
  • 2015/11/20 14:51 #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5/11/20 17:58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5/11/21 22:12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2015/11/21 22:49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